류시화 감성 라이프

안녕하세요 류시화입니다. 

한창 빠져서 즐겼었던 텐동.  창원 가로수길에 모리텐에 자주 갔었는데 코로나 이후에는 많이 못가봤던 ? .. 뭔가 웨이팅이 많이 걸려서 그런거였나.. . 요즘 생활반경이 달라져서 일 수도 있고 그러네요 ㅎ 

그래도 인근에서는 텐동집 하면 이집이 개인적으로는 가장 나았던거 같습니다. 

 

 

가게 전경도 이쁜데 ... 오늘은 사진이... 찍어둔게 많을텐데 찾기 귀차니즘에.. 

내부는 조그마한데 회전은 빠른 편이에요. 

다찌로 준비되어있고 국과 밥 이런건 다 무한리필. 

 

느낌함을 잡아주는 장국과  와사비. 

모리텐 텐동 맛있게 먹는 법.  

 

모리텐의 메인은 역시나 모리텐동. 

메뉴 다 먹어봤는데 이게 가장 저에 입맛에 맞았던 거 같은데요. 

튀김과 아보카도 꽈리 조합은 뭔가 신선했던... ㅎㅎ 

 

요즘도 근데  텐동이 인기가 있는지 모르겠네요. 오늘따라 날씨가 추워지니 생각이 나더라구요. ㅎㅎ

바삭한 튀김과 계란밥이 생각나는 밤이네요. 

다음주에는  모리텐동 먹으러 가봐야겟어요. ^^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