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시화 감성 라이프


박수건달, 웃음과 감동이 있는 박신양표 코미디 영화 


좋아하는 배우가 많이 나와서 그리고 평점이 좋아서 선택한 영화 박수건달. 

즐거운 주말에 재미나게 보고 왔습니다. 

한국 코미디 영화에 빠질 수 없는 조폭과 이번엔 무당이 결합을 했더군요. 

스토리는 뻐언한 내용이지만 그 뻔한 내용에 울고 웃는 모습을 보면 영화가 잘 나왔나 안나왔나 판단할 수 있을거 같네요. 

이번 영화는 so good~!



박수건달의 매력?


신기를 느끼고 신내림을 받게 된 조폭역의 박신양 . 

역시나 그의 연기는 명불허전. 

건달이냐 무당으로 사느냐 하는 문제는 이 영화에서 별로 중요한 문제가 아니다. 

무당이 됨으로써 벌어지는 사건사고에 따른 에피소드들이 박신양의 농익은 연기와 더불어 스크린에 풀어진다. 

작년에 고현정 주연의 미쓰고에 잠깐 출연했었던 아쉬움을 이번에 제대로 털어버린거 같다. 



개인적으로 영화를 보고 나면 개인들의 평을 한번씩 찾아보는데 이 영화도 굉장히 호불호가 갈리는 영화다.  이런 흔하디 흔한 코미디 영화에 편가르고 아웅하고 있는 걸 보면 좀 웃기기도 하다. 조폭 코미디영화는 무조건 까는 사람도 있고 말이다.

하지만   박수건달은 흔한 조폭 코미디영화를 어떻게 만들면 재밌게 만들 수 있느냐는 고민이 제대로 녹아있는 영화라는 생각이 든다. 조폭마누라 연출 부터 이어온 조진규 감독의 내공이 아닐까 싶기도 하다. 

그냥 느끼는데로 재미있게 보고 울고 웃고 할 수 있는 영화가 요즘은 편하고 좋으다. 




조연들의 빼어난 활약 

박수건달에서 빼놓을 수 없는 것이 조연들의 활약상이다. 김정태, 김성균,엄지원 세명의 코미디 연기가 물이 오를대로 오른 모양새다. 개인적으로 김정태의 능글능글한 코믹연기가 참 좋다.  새로운 모습을 보여준 엄지원의 망가진 모습을 보는 재미도 있었다.  그리고 특별출연한 검사역의 조진웅. 마초같은 케릭터에 코미디를 덧씌우니 이게 참 명품이었다. 



박수건달 평점 8. 무당과 건달을 오가는 박신양의 연기가 볼만하다 

뻔한 스토리에 진부한 결말은 역시나 이런류를 싫어하는 분들에겐 최악의 선택이 되지 않을까 하지만 가볍게 웃고 울고 즐기기엔 이 만한 영화가 없지 않을까 싶다. 박신양의 코미디연기에 조연들의 깨알같은 웃음 코드는 과잉되지 않으면서도 큰 웃음을 짓게 만든다. 결말부분에서 조금 늘어지는 맛이 있지만 크게 한방 터지는 감동이 이 단점을 메워준다. 


메인 조연. 김정태,김성균  - 김정태도 재밌었고 김성균도 ok


특별출연한 검사 역의 조진웅. 깨알같은 재미를 보여준다. 이 배우 참 좋더라. (그녀 말씀)

영화 후반부를 장악한 아역 윤송이 

2013. 01. 09. 개봉

박수건달.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