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시화 감성 라이프

택시운전사 후기, 5.18항쟁 실화를 바탕으로 한 영화(송강호, 토마스 크레취만 유해진 주연) , 관객수 제작비 손익분기점 



감독 : 장훈 


개봉일 : 2017. 08. 02 


장르 : 드라마


주연 : 송강호, 토마스 크레취만, 유해진, 류준열 






송강호 주연 영화. 민감함 소재인 5.18항쟁을 다룬 영화. 

2017년 여름 가장 핫한 작품이 됐습니다. 

그 당시 참혹한 현장을 제대로 구현해냈고 송강호의 연기도 정말 놀라울 정도의 모습을 보여줍니다. 

진정성있게 다가온 작품, 택시운전사 입니다. 





5.18 소재영화중에 기억나는 작품이라면 김지훈 감독의  화려한 휴가가 있네요. 

2007년 여름 개봉해서 730만이라는 흥행을 보여준 작품이죠.  화려한 휴가도 주인공이 택시기사인데요. 총을들고 계엄군에 직접 맞서는 내용이죠. 

하지만 택시운전사의 주인공 김만섭은 외신기자 위르겐 힌츠페터를 태우고 광주로 갔다가 탈출하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조금 다른 내용이지만 둘다 흥행에는 성공했네요




▲ 독일기자 위르겐 힌츠페터 역을 맡은 토마스 크레취만 (나중 인터뷰영상만 봐도 싱크로율이 엄청납니다. ) 




택시운전사 제작비,손익분기점, 관객수 


어제 평일에도 56만의 관객수를 보여준 택시운전사. 

천만은 무난할듯 하구요. 어디까지 갈 수있을지 지켜보는것만이 남은거 같습니다. 

송강호가 출연했던 괴물과 변호인의 기록을 뛰어넘을 수있을지 기대가되네요. 


제작비는 150억에 손익분기점은 500만가량입니다. 현재 관객수가 500만돌파가 되어서 벌써 달성을했네요. 

올해 하반기 최고 작품이 될 가능성이 클듯 합니다. 





▲ 깨알같은 재미와 감동을 준 류준열과 유해진. 이들의 희생도 잊지말자 !




▲ 쫄깃했던 검문소 검문장면.  서울택시인걸 알면서도 보내주는 군인 




이번 택시운전사의 흥행은 소재탓도 있지만 김만섭을 맡은 송강호의 연기에서 비롯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닌거같습니다.  역에 녹아드는 그의 물오른 연기. 유들유들하면서 중간중간 터져나오는 유머러스함과 순천유턴신에서 보여준 탁월한 감정표현들은 송강호가 아니면 진짜 보여주지 못할 연기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와 더불어 유해진과 류준열등 다른배우들의 호연기도 좋았고 5.18항쟁에서 보여지는  참혹스러움과 먹먹함은 한동안 잊혀지지 않겠네요.  


굉장히 재밌으면서도 뜻깊은 작품을 만난거같습니다. 꼭 기억되어야만 하는 그때의 일을 잊지말아야겠네요.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