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시화 감성 라이프

진영 얼크니 샤브샤브와 칼국수를 한번에 맛볼 수 있는 곳 


요즘엔 자주 못가지만 한번씩 생각나면 들르는 곳. 

진영 얼크니 손칼국수 소개해드릴게요. 

가격이 조금씩 올라서 가성비가 떨어지는 중이지만 아직은 나쁘지 않고  맛도 좋은 집 중 한곳입니다. 




샤브샤브 육수는 빨갛게 하얗게 중에 선택, 칼칼한맛 좋아하시면 빨갛게로 하심 되구요. 야채는 느타리 버섯과 미나리, 고기는 등심이 나옵니다. 

개별 추가로 가능하고 먹고나면 손칼국수와 볶음밥까지 세트로 구성되어있습니다. 




넉넉한 주차장이 다 찰 정도로 지난번갔을때까진 인기가 유지되는곳입니다. 

그래서 조금 일찍 가서 먼저 먹는편 ㅋ 테이블은 모두다 좌식으로 되어있습니다. 



메뉴판이구요. 왕만두 5천. 나머지는 추가로 해서 먹는 것들. 

기본가격이 좀 오르긴했네요. 9천원이었네요 이때.. ㅋ



요렇게 담겨줘서 나옵니다. 

버섯과 미나리 한가득~



등심도 질기지않고 부드러워요~



기본상차림. 겉절이 하나뿐이지만 굿~



이 집은 진짜 요 김치 겉절이가 맛있습니다. 항아리에 담아놓는데 한통 다먹을때도... 



고기 리필해서 찍어본듯.. ㅋ  리필 8천원. 




칼국수 넣자마자 찍은샷..  끊을때 넣어야되는데 뭐지... 으흠.. ; 

손반죽해서 나온거라 쫄깃한게 아주 굿. ~



마지막은 볶음밥으로 마무리. 미나리 송송 썰려져 나오는.. ㅋ 

다양한 샐러드바 메뉴들 싫어하는 분들에게는 괜찮은 곳입니다. 리필하면 가격대가 확 올라가지만.. 맛이 나쁘지 않아서 많이들 찾으시는거 같습니다.  진영 얼크니 손칼국수 였습니다.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